생각 더하기 - 4월부터 12월까지 매달 1~2회
이미지와 동영상을 본 후 상상력을 펼쳐 보세요. 여러분의 생각들을 첨가 하여 이미지와 동영상과 함께 
운영하는 블로그에 올리셔도
좋습니다. 하나의 대상으로 다양한 생각들이 생산되어지길 기대합니다.

 
작성일 : 10-08-31 21:34
통하련다 - 나의 이 '통통' 튀는 상상력으로 어떻게하면 이 두 눈을 '통'해 손톱을 '통'한 나를 볼수 있을까?
 글쓴이 : ShakesPHR
조회 : 3,298  
 

프로젝트 - 손톱을 체상하다 !




두눈 _ 통하련다 _ 싱글채널 비디오 HD 00:02:45 _ 2010


시각음악 : 정봉원

두눈_ 또 하나의 눈_ 손톱, 노트북 _ 2008~

의 다양한 뜻 : 무엇을 담기 위하여 나무나 쇠, 플라스틱 따위로 깊게 만든 그릇/편지나 서류, 전화 따위를 세는 단위/‘전혀’, ‘도무지’/어떤 일이 벌어진 환경이나 판국/사람의 도량이나 씀씀이/둥글고 긴 동강으로서 속이 빈 물건/작은 북이나 속이 빈 작은 나무통 따위를 두드려 울리는 소리/어떤 일에 뜻이 맞아 하나로 묶여진 무리/‘정통한 사람의 뜻을 더하는 접미사 / ‘몸통의 옛말.



-나의 이 '통통' 튀는 상상력으로 어떻게하면 이 두 눈을 '통'해 손톱을 '통'한 나를 볼수 있을까?

난 도무지 모르겠다. 아직 삶을 논할 만큼 진지할 나이가 아님에도 난 늘 삶을 논하곤 한다.
그럴때 마다 난 또 삶을 논하며 내 삶을 되돌아 본다. 얼마전 일이다,

얼마전까지 난 가평에서 수상레져 강습 코치로 일하다 엇그제 집으로 복귀했다.
집으로 오기 전날, 짐을 챙기는데 손톱깎이가 떡하니 떠러지는 것이 아닌가-
그때 문득 코치들의 손톱을 잘라다가 모아야겠다. 하며 코치들에게 다가갔다.
코치들에게 손톱 자르기를 강요했다.
"손톱을 통한 삶, 손톱에는 이 전까지 손으로 만지며 많은 것을 느꼈지 않느냐?"
"그 손톱을 자르며 한 시즌을 깔끔하게 마감하는 것이 어떠냐"며 씨익 웃었다.

결국,
코치들의 이미 짧은 손톱을 자를 수 없었기에..
실패했지만 ㅡ

홀로 컴퓨터 앞에 앉아 손톱을 자르는 내모습.
문득 키보드에 들어가 끼어있는 손톱을 보며 키보드 사이에 끼어있는 손톱이 지저분하지 않아보였다.
멍하게 보고 있자니- 왠지 모르게 잘 어울렸다.
'손톱 노트북' 처럼.

사실 손톱이 가장 많이 닿는 곳이 이곳 인데, 아무도 이 사실을 모를 게야- 하며 웃는 내모습.

한가지는 확실히 깨달았다. 손톱은 생각보다 많은 일을 지켜보고 있다는 것.
그리고
손톱을 통한 삶의 반성-

손톱을 자르며 이 전까지 행했던 많은 일들, 손으로 행한 많은 일들을 떠올리며 반성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 순간부터 좀더 나은 생각을 가지고 손톱에 새로운 일들을 묻혀주는 재미로 삶을 사는 것은 어떨까-

언젠가 손톱을 자르며 난 지금 귀찮은 노동이 아닌, 고귀한 행동을 하고 있는 것이다ㅡ 고 생각 할 수 있겠지
.


두눈 10-08-31 22:15
답변  
생각을 더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넘 잼나게 잘 읽었습니다.
정말 손톱과 과장 많이 접촉 하는건 키보드 이네요.
그리고 코치들의 손톱 정말 아쉽네요. ㅠ

손톱 자르는것이 진정  "고귀한 행동으로"  이런 생각이 들 수 있다면 참 좋겠습니다

삶의 흔적으로 느끼는 것이니^^

다시금 참여 감사합니다
 
 

Total 1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죽어야 사는구나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6) 두눈 12-04 3481
공지 귀감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두눈 11-07 4042
공지 HE(het, ear, hear)ART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7) 두눈 10-16 5448
공지 마음에서 자라나리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3) 두눈 09-07 3594
공지 통하련다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4) 두눈 07-09 3961
공지 노란 향수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9) 두눈 06-03 5507
18 두눈 프로젝트 생각 더하기 - 사랑꽃을 피우자 (1) 지돌이 05-06 3780
17 두눈 프로젝트 생각 더하기 - 마음에서 자라나리 (1) 울보천… 12-31 3642
16 두눈 프로젝트 생각 더하기 - 귀감 (1) 김석민 12-31 3903
15 두눈 프로젝트 생각더하기-비움으로 채우다 (1) 이수정 12-26 3810
14 두눈 프로젝트 생각더하기 - 죽어야 사는구나 (2) 긴뚝 섬 12-05 4657
13 죽어야 사는구나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6) 두눈 12-04 3481
12 귀감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두눈 11-07 4042
11 두눈 프로젝트 - 손톱을 체상하다 ! 심장 전수은 10-31 4051
10 HE(het, ear, hear)ART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7) 두눈 10-16 5448
9 두눈 프로젝트 - 손톱을 체상하다 ! + 동한 생각(?) (1) 신승헌 09-17 4393
8 마음에서 자라나리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3) 두눈 09-07 3594
7 손톱작품감상 (3) 우히진 09-05 2873
6 통하련다 - 나의 이 '통통' 튀는 상상력으로 어떻게하면 이 두 눈을 &… (1) ShakesPHR 08-31 3299
5 통하련다 - 독일 Sehr schöne Videoarbeit(아주 아름다운 동영상작업) 두눈 07-28 3651
4 통하련다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4) 두눈 07-09 3961
3 노란향수 (1) 김송미 06-17 3385
2 노란 향수-프로젝트를 감상한 후 (1) 줄리아 06-16 2890
1 노란 향수 - 자유롭게 생각을 더해 보세요 (9) 두눈 06-03 5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