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가치관 공유 
 다양한 가치가 공존이 된다면 타인과도 더불어 행복하게 살 수 있고 우리의 삶은 더욱 풍요로워
질 것입니다. 이를 위해 자신의 가치관을 표현하고 공유하는 노력을 해보면 어떨까요?
가치관을 A4 1장 이내로 써 주시면 됩니다. 직접 운영하는 커뮤니티에 올리고
링크 주소도 함께 본 게시판에 올려 주시면 더욱 좋습니다.

=> 회원가입 후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작성일 : 11-08-23 12:33
저도 공유해 봅니다.
 글쓴이 : 시나브…
조회 : 2,936  
^^ 
말만 해놓고 공유한다는 것이 늦었습니다. 
오랜만의 평일 휴가를 내서 한가한 시간을 가지면서 글을 남겨 봅니다. 

두눈님을 만나고 나서 삶의 가치관에 대해서 다시 한번 생각해 보았습니다. 
단순하게 단어 자체가 저 개인에게 주는 것이 어렵다는 생각을 먼저 하게 되었네요. 
그래서 아마도 글을 남기는 것이 내가 살아온 삶이 아니라 살고 싶은 것은 아니었나 생각해 봅니다. 

이글을 쓰기 위해 오랜만에 아침에 지난 사진들을 꺼내 보며 지난시간들을 돌아 보는 좋은 계기가 된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저는 순간순간들의 모든 것들에 감사하면 살았습니다. 
현상태의 현위치에 좌절하기 보다는 긍정적인 생각으로 어려움을 이겨 나가고 있습니다. ( 현재진행형이므로 표현을 ) 
이러한 생각들과 행동들을 하다 보니 자신의 현실에 대해서 어려움을 나와 같은 청소년들 대학후배들에게 
그러한 것들은 인생에서 단지 한순간에 지나지 않는다라는 희망을 나누고 싶습니다. 

저는 14살때 의사로부터 20대를 넘기기 힘들다는 판정을 받았을때 첫번째 좌절을 맛보았습니다. 
하지만 좌절이라는 단어를 알기보다 "죽음"과 "끝" 이란 단어가 더 정감이 있었는지도 모릅니다. 
그래서 어린 나이에 생각했습니다. 
내 삶이 얼마 남아 있지 않다면 남아 있는 삶을 절망하기 보단 스스로에게 의미있는 삶을 살아보고 싶다. 
그것이 무엇니지 모르니 지금부터 찾아 보자.. 어려움도 있었고 즐거움도 있었습니다. 
아마도 의학이 결정지었던 결과보다는 주변의 많은 맨토들의 도움과 사랑과 열정이 저를 지금도 건강하게 살아가게 한 
원동력은 아니었나 생각해 봅니다. 그래서 저는 삶의 순간순간들이 행복이었나 봅니다. 
새롭게 만나는 사람들 새롭게 배우는 지식들 그 모든것들이 바로 저에게 그런 희망을 나눠준 분들에게 갚아가것은 
나의 후배들에게 희망을 전달해주는 맨토가 되어 주는것은 아닌가 생각하게 됩니다. 

주저리 주저리 정신없이 글을 남겼습니다. ^^ 
다시 읽어 보자니 아마도 그냥 글을 삭제 할것 같은 다분히 충동적인 글이라서 그냥 다시 읽어 보지 않고 저장 누를렵니다. 저는 예술적 감성과 어떤 지적 능력도 없지만 제 인생에 모든것이 예술이 주변이 예술이란 생각으로 살아가고 있습니다. 

두눈님을 응원합니다. ^^ 



두눈 11-08-24 19:13
답변  
아 방갑습니다. 누구신지 알것 같네요.
아 삶의 절망을 어린 나이에 느끼셨던 분이군요.
그래서 이런 마음으로 살아가려고 하고, 저와 비슷한 생각을 하고 계시네요.
인생선배로서 깨달은 것이 있으면 후배들에게 나누어 주자.
저는 예술가이기에 예술로서 ㅎㅎ
 
 

Total 2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8 내 삶의 가치관 '사람답게 살고 사람답게 … (1) 꿈바람 09-08 2121
27 나의 존재 그 자체만으로 ‘바로 서는 것’ (3) 희망정… 04-25 1909
26 자신의 내면의 소리에 귀 기울이고 전체와 함… (1) 봄비 03-05 3681
25 삶의 의미를 찾는 여정속에 행복이 있다. (5) 티벳 03-02 3654
24 조운호의 세계관과 기업가 정신 (2) 조운호 02-27 3612
23 [♣]쑥쑥이의 가치관 (3) 쑥쑥이 01-05 4505
22 저도 공유해 봅니다. (1) 시나브… 08-23 2937
21 안녕하세요 이영근입니다. (2) YKLEE 08-15 3153
20 행복 하나 (1) 냠냠♥ 07-22 3036
19 과정중입니다. (2) 문숙영 01-01 3686
18 내 마음이 내 삶이다.. (2) 和眞宜… 10-01 4465
17 세상 모든 사람들이 적어도 행복하기를.. (3) 이성환 09-24 4757
16 그렇게, 살아가고 싶습니다. (1) 아사남 09-23 4745
15 부끄럽지만.. 내 삶의 가치관. (5) camino 09-23 11026
14 저는... (2) hizmin 09-07 4452
13 왜? 아니, 기왕이면! (2) 08-31 4499
12 그릇의 크기가 딱풀뚜껑만한 사람의 가치관 (3) 신민 08-26 5444
11 삶의 가치관 (6) raii 08-24 6036
10 어찌됐건 삶의 가치관. (2) 나민규 07-20 4898
9 삶은, 파괴입니다. (7) 파닭 07-14 4639
8 전우주의 친구들 (7) 홍학순 07-13 4978
7 내가 생각하는 삶 (7) 줄리아 06-30 4999
6 유기태 (4) 유기태 06-28 5800
5 김민이 (2) 김민이 06-28 5966
4 내 삶의 가치관 (4) 시츄 06-26 8719
 1  2